최종편집:2017.3.22 수 14:21
인기검색어
로그인 회원가입
> 뉴스 > Food desk > 농수축산/정책
     
한진해운發 물류난에 따른 피해 지원 나서다
농식품부, 농식품 수출업체의 수출물류비를 추가긴급지원
2016년 09월 12일 (월) 08:39:10 식품위생신문 iweekly@hanmail.net

 한진해운 법정관리 개시(8.31)에 따른 미주유럽 등 장거리 노선의 선박 운임 급상승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식품 수출업체의 수출 경쟁력 약화 및 농식품 수출 위축 방지를 위해 수출물류비를 추가 긴급 지원하기로 하였다고  농림축산식품부는 11일 밝혔다.

이번 결정으로 9월1일(소급)부터 10월 31일까지 선박을 이용하여 미주유럽 노선으로 수출된 물량의 경우 기존 수출 물류비에 더해 컨테이너당 평균 450$의 추가 물류비를 지원받게 된다. 평균 450$/컨테이너 지원효과는 이번 한진해운 사태로 상승한 운임(미주 600$, 유럽 300$)을 충분히 보전하는 수준이다.

수출물류비는 대표적인 수출 보조로써, ‘15.12월 나이로비 WTO 각료회의 결과 ’23년 이후 폐지될 예정이나, 수출 원가에서 물류비 비중이 높은 농식품 특성상 수출업체 체감도가 높아, 이번 한진해운 파동같은 비상시 유용한 정책 수단으로 활용되고 있다.

한편, 농식품부는 이번 농식품 분야 수출물류비 추가 지원 결정으로 농식품 수출업체들의 물류비 부담을 일부 덜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추가 물류비 지원 혜택을 보게되는 업체는 80여개 업체이며, 8월까지 수출 추이를 바탕으로 추정한 총 지원 금액은 294백만원 수준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지금까지 aT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이하 ‘aT’)를 통해 파악된 농식품 피해사례는 배버섯김치 등을 주로 수출하는 10여개 업체이며, 대부분 입항 거부로 해상에 발이 묶여 있거나, 대체 선사 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사례가 많은 것으로 확인되고 있다.

특히, 미주유럽 노선의 경우, 성출하기(主수출기)가 도래하는 과실류(배,포도 등)를 비롯하여, 유통기한이 짧은 김치 등의 물동량이 많은 노선으로, 물류비 추가 지원이 수출업체들의 어려움을 일부분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미국EU는 올해 들어 농식품 수출이 크게 늘고 있는 시장으로 이번 조치가 미국EU 지역으로의 농식품 수출 위축 가능성을 선제적으로 방지했다는 점에서도 의의가 있다. 지난 ‘15년도 기준, 미주와 유럽은 농식품 국가 수출비중이 각각 10.3%(738백만불), 5.5%(336)를 차지하고, ’16.8월말 전년동기 대비 미국 17.3%, 유럽 20.6%로 증가추세다.

농식품부는 이번 물류비 지원뿐만 아니라, 농식품 수출업체 피해 동향을 수시로 모니터링하고, 한진해운 사태 관련 수출업체 피해 최소화를 위해 관계부처와 공조를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앞서 정부는 旣선적화물에 대한 하역비 지원, 수출예정 화물 운송 지원을 위한 대체 선박 투입 확대, 중소수출업체에 대한 수출 보증 및 긴급경영안정자금 지원 등을 골자로 관계부처 합동 대책을 발표(9.7)한 바 있다.

한편, 수출 물류비를 추가로 지원받고자 하는 경우, aT의「수출 지원시스템」에 매월 10일 前까지 전월 말 수출실적을 입력 후 관련 증빙서류를 온라인 또는 우편으로 aT지사에 제출하면 된다.

 

 

[AD] [속보] 의료실비보험 최저가 1만원대로 가입요령
[속보] 운전자보험 최저가 1만원으로 가입요령
[추천] 메리츠화재 100세만기 의료실비보험
식품위생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식품위생신문(http://www.fooddesk.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개인정보보호정책 | 구독신청 | 광고안내 | 회사소개 | 이메일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주간 식품위생신문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4 나길 46 덕성빌딩 2층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서울 다06567
발행·편집인 김현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현용 | Tel (02)704-7114 | Fax (02)706-6269 | 등록일 : 1992년 5월 27일
Copyright 2007 식품위생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weekly@hanmail.net